u파워볼,파워볼실시간,실시간파워볼,1.97배당,파워볼전용사이트,파워볼게임사이트,홀짝게임,파워볼게임,파워볼엔트리,파워사다리,동행복권파워볼,하나파워볼,엔트리파워볼,파워볼사이트,키노사다리,키노사이트,엔트리사이트,파워볼하는법,파워볼분석,파워볼사다리,파워볼,나눔로또파워볼,네임드파워볼,앤트리파워볼,파워볼재테크,파워볼중계,연금복권당첨번호,라이브스코어,스포츠토토,토토사이트,네임드사이트,파워볼결과,돈버는사이트,엔트리게임,파워볼픽스터,사다리게임,파워볼픽,파워볼당첨번호,파워볼구매대행,파워볼게임실시간,파워볼패턴,실시간파워볼게임,파워볼그림,자이로볼,파워볼유출,베트맨토토,배트맨토토,연금복권,나눔로또,파워볼대중소,파워볼예측,파워볼양방,파워볼게임하는법,파워볼게임사이트,하나볼온라인,파워볼메이저사이트,파워볼무료픽,파워볼놀이터,파워볼사이트추천,파워볼주소
파워볼실시간

경마하는곳 파워볼중계 마로 홈페이지 갓픽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10-12 12:40 조회7회 댓글0건

본문


j22.gif




적극적 구직자 9.6% 불과…"기업규제 완화 등으로 기업 고용여력 확충 필요"
'바늘구멍'인 취업문 앞에서 대다수의 청년 구직자들이 적극적으로 취업활동을 하지 않고 사실상 구직을 단념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파워볼게임

12일 한국경제연구원이 전국 4년제 대학 3~4학년 재학생 및 졸업생 2천71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1년 대학생 취업인식도 조사'에 따르면, 대학생 10명 중 6~7명(65.3%)은 사실상 구직 단념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파워볼게임

사실상 구직단념 비중은 구직활동 실태 응답 중 ▲거의 안함(33.7%) ▲의례적으로 하고 있음(23.2%) ▲쉬고 있음(8.4%)을 합한 수치다. 반면 적극적으로 구직활동을 하고 있다는 응답 비중은 10명 중 1명 꼴(9.6%)에 불과했다.


대다수의 청년 구직자들이 사실상 구직을 단념한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적극적으로 구직활동을 하지 않는 이유로는 ▲자신의 역량, 기술, 지식 등이 부족해 더 준비하기 위해(64.9%) 라고 가장 많이 응답했다. 이어 ▲전공 또는 관심 분야의 일자리가 부족해서(10.7%) ▲구직활동을 해도 일자리를 구하지 못할 것 같아서(7.6%) ▲적합한 임금수준이나 근로조건을 갖춘 일자리가 부족해서(4.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기타(9.6%) 의견으로는 대부분 '진로 미확정'이라고 답했다.파워볼게임

한경연 관계자는 "청년들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취업경쟁 속에서 스스로의 취업가능성을 낮게 진단하고 구직 자신감을 잃고 있다"며 "이는 청년들의 노동시장 진입을 늦추고 미래의 성장 동력이 저하되는 결과를 야기할 것"이라고 우려했다.파워볼사이트

대학생 58.6%는 올해 대졸 신규채용 환경이 '작년보다 어렵다'고 응답했다. 이는 '작년과 비슷(21.3%)'의 2.8배, '작년보다 좋다(2.0%)'의 29.3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취업난이도를 반기별로 비교해보면 대학생 42.7%는 올해 하반기 취업환경이 상반기보다도 더욱 악화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반면 '상반기보다 좋다'고 응답한 비중은 2.6%에 불과했다.파워볼게임

한경연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의 영향으로 실물경제 회복의 불확실성이 증대되면서 취업시장 한파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래프=한경연]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취업준비과정의 어려움에 대해서는 ▲채용기회 감소로 인한 입사경쟁 심화(29.3%)를 가장 많이 꼽았다. 이어 ▲체험형 인턴 등 실무경험 기회 확보 어려움(23.9%) ▲불안함, 우울함, 자존감 하락 등 심리적 위축 가중(18.2%) ▲단기 일자리 감소 등 취업준비의 경제적 부담 증가(16.2%)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올해 적극적으로 구직활동을 하고 있는 대학생들은 평균 6.2회 입사지원 했다. 이 중 서류전형 합격횟수는 평균 1.6회로, 서류전형 합격률이 평균 25.8%인 것으로 조사됐다.파워볼게임

구체적으로 올해 입사지원 횟수는 ▲1~5회(60.2%) ▲6~10회(14.2%) ▲11~15회(6.1%) ▲16~20회(5.4%) ▲21~25회(3.4%) 순이었다. 서류전형 합격 횟수는 ▲전부 불합격(20.7%) ▲1회(22.6%) ▲2회(16.1%) ▲3회(12.3%) ▲4회(4.6%) 등의 순이었다.

한경연 관계자는 "서류합격률은 25.8%에 그친다"며 "그 이후 필기시험, 면접 등의 단계를 거칠수록 합격률이 더욱 떨어지기 때문에 실제 취업문은 매우 좁을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그래프=한경연] [사진=한경연]


대학생들이 취업을 희망하는 기업은 ▲공기업(18.3%) ▲대기업(17.9%) ▲정부(17.3%) ▲중견기업(17.1%) ▲중소기업(11.9%) ▲외국계기업(8.6%) ▲금융기관(3.4%) 순으로 조사됐다.파워볼게임

그러나 실제로 취업할 것으로 예상되는 기업은 ▲중소기업(30.1%) ▲중견기업(20.9%) ▲정부(15.2%) ▲공기업(10.7%) ▲대기업(7.2%) ▲외국계기업(4.4%) 등의 순이었다. 지난해와 비교해보면 중소기업의 취업 예상 비중이 5.1%p(2020년 25.0%→ 2021년 30.1%) 올라 가장 크게 증가했고, 공기업은 5.3%p(2020년 16.0%→2021년 10.7%) 떨어져 가장 크게 감소했다.

추광호 한경연 경제정책실장은 "좁아지는 취업문 속에서 대다수의 청년들이 자신감을 잃거나 원하는 일자리를 찾지 못해 적극적인 구직활동을 하지 않고 있다"며 "기업규제 완화, 노동유연성 제고 등으로 기업들의 고용여력을 확충하는 것이 근본적이고 유일한 해결책"이라고 강조했다.파워볼게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